달라스 소식

달라스 지역 관련 뉴스 정보 모음입니다.

    • 글자 크기

꿈과 도전으로 하나된 달라스 팀, 종합 우승!-KTN

Andy2017.06.30 05:17조회 수 1640댓글 0

001sm.jpg

 

꿈과 도전으로 하나된 달라스 팀, 종합 우승!

 

453명의 선수단, 개최지 이점 안고 강호들 따돌리며 우승의 영예

 

지난 16일(금)부터 18일(일)까지 3일간의 뜨거운 경쟁을 펼친 제19회 달라스 미주체전에서 홈팀 달라스가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총 453명의 대규모 선수단을 출전시킨 달라스는 이전 2015년 워싱턴 DC대회에서 강세를 보인 볼링, 수영, 소프트 볼 등의 호 성적을 예상한 종목들 이외에도 연습기간이 짧아 열세를 예상했던 육상에서 대거 금메달을 수확하는 한편 첫 출전한 야구에서도 동메달을 획득하는 등 출전한 전 종목에서 메달을 수확하는 종합적인 성과를 거뒀다. 


육상 - 비인기 종목이 효자로
달라스의 첫 금메달은 육상 남자 100미터의 이상명 선수에게서 나와 비인기 종목이었던 육상이 효자 종목으로 급 부상했다. 이상명 선수는 남자 400m 계주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해 대회 2관왕에 올랐다. 그동안 체전에서 그렇다 할 성적을 내지 못해 기대감이 덜 했던 육상이었지만 올 해는 개최지의 우위를 점하며 금 6개 은 7개 동 7개 등을 획득하며 달라스의 종합우승을 한층 수월하게 만들어 준 일등 공신이 됐다.


소프트 볼, 첫 정식종목 채택에서 금메달 획득
지난 2015년 워싱턴 DC 대회 시범종목이었던 소프트볼은 이번 대회에서 첫 정식종목으로 채택됐다. 지난 대회 2위를 기록한 달라스 팀은 시애틀, 시카고, 휴스턴 팀이 참여한 이번 대회 풀리그에서 전승을 기록하며 1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 강호 시카고를 꺾은 달라스는 결승에서 시애틀을 맞아 시종 우세한 경기 끝에 14대 7로 승리, 첫 우승의 감격을 맛봤다.
최우수 상(MVP)에는 달라스의 황재모 선수가 차지했다. 황 선수는 “개인 연습을 많이 못했는데 동료들이 잘해서 우승을 차지할 수 있었고 우연찮게 MVP까지 받게 돼 영광”이라며 “경기 운영이 전체적으로 좋았고 날씨가 생각보다 시원해서 컨디션도 좋았다. 무엇보다 첫 정식종목에 홈에서 우승을 차지한 것이 기억에 남을 것”이라며 기쁨을 표현했다.

 

볼링 강호 달라스, 금 5개 획득!
전통적인 볼링 강호 달라스 볼링 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도 금 5개, 은 2개, 동 3개를 획득해 달라스의 종합 우승에 기여했다. 달라스 팀의 에이스 허영민 선수는 남자 개인 종합, 개인전, 남자 2인조, 남자 5인조에서 금메달을 획득, 대회 4관왕에 올랐다. 달라스 대표팀의 고영철 달라스 볼링협회 회장은 “달라스 팀이 좋은 성적을 거둬서 기분이 좋다”며 “A팀 B팀 가릴 것 없이 연습하느라 고생이 많았는데 감사하다. 특히 체육회의 아낌없는 지원이 힘이 많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달라스, 수영 부문 종합 우승
메달 밭인 수영에서는 금메달 44개, 은메달 35개, 동메달 21개 등 최고의 성적을 거둬냈다. 이중 지난 2015 워싱턴 대회에서 선수단 MVP를 차지했던 17세 오지우 군은 이번 대회에서도 금5개와 은1개를 획득, 명실상부한 달라스 선수단의 간판으로 자리매김 했다. 오지우 군은 “총 7종목을 출전하지만 동료, 친구들과 매일 5시간 넘게 주6일을 꾸준히 연습해 온 까닭에 힘들지 않다”며 “기회가 된다면 다음 시애틀 대회에도 출전해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포부도 밝혔다.

 

태권도, 달라스의 두터운 저변 확인
태권도는 달라스 지역에서 주류사회에 한국의 기상을 알리는 스포츠로 자리잡고 있다. 이번 대회는 태권도는 금 16개, 은4개 동 3개 등 총 23개의 메달을 획득, 총점 230점을 보태 달라스의 종합우승에 기여했다. 이 중 알렉스 추, 신디 김 등 2명의 선수는 지난 워싱턴 DC 대회에 이어 2연패를 기록하기도 했다. 김인선 텍사스 태권도 협회 회장은 “다가오는 캐나다 오픈(몬트리올, 9월)에도 달라스 대표들이 출전하게 되는 등 여러 대회를 통해 태권도가 달라스 한인 스포츠계를 빛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002sm.jpg

 

 

오는 24일(토) 해단식으로 유종의 미
달라스 체육회는 24일 오후 6시에 뉴송교회에서 달라스 미주 체전 조직위원회 및 선수단 해단식을 갖고 성공적인 체전 개최 및 종합 1위를 기념한다. 해단식에는 모든 선수 및 자원봉사자, 임원들을 초대해 체전에 임한 모든 이들의 노력과 성과를 함께 축하할 예정이다.


취재_KTN특별취재팀

  • 0
  • 0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조회 수 50 추천 수 0 댓글 0 ? 가 ? 달라스 한인회 지출 예상 193,000달러 ‘승인’ … 동포발전위원회 안영호 고문 추대 제34대 달라스 한인회 이사회를 이끌 수장으로 정창수 이사장이 선출됐다. 정창수 이사장은 지난 21일(목)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에서 열린 2016 첫 정기 이사회에서 단독후보로 추천, 만장일치로 이사장직에 추대됐다. 제33대 한인회에 이어 이사장직 재임이다. 이날 정창수 이사장은 “동포들의 화합과 결속력을 다지고 한인 2세들과의 관계를 증진시켜, 달라스 한인회가 더 큰 신뢰를 받는 대표기구가 될 수 있...
눈벗꽃
2016.01.30 조회 4958
한인이민 시작 111주년, 미주한인의 날 9주년 270만 한인사회 교육,경제,한류 이미지,위상,파워 신장 한인들이 미국에 이민오기 시작한지 111주년을 맞은 2014년 현재 미국내 한인들은 한해 2만명씩 영주권을 받고 1만 3천명씩 미 시민권을 취득하며 270만 한인사회의 위상과 파워를 키우고 있다. 한인들의 교육과 경제력에 한류열풍까지 더해져 이미지와 위상, 파워가 신장되고 있으나 정치력은 아직 미흡한 것으로 지적받고 있다. ◆높아지는 한인 이미지 위상=1월 13일은 우리의 선조 102명이 미국이민길에 올라 하와이에 첫발을 내디지 ...
admin
2014.01.28 조회 7285
축구협회, 여성회와 ‘한마음’ … 문화센터 기금 $5,000 마련 ‘세월호 참사’로 엄숙한 분위기 속 대회 진행 … 10개 팀 참여, ‘동포사회 화합’ 이뤄내 DATE 14-04-25 10:34 글쓴이 : 토부장조회 : 136 축구협회, 여성회와 ‘한마음’ … 문화센터 기금 $5,000 마련 ‘세월호 참사’로 엄숙한 분위기 속 대회 진행 … 10개 팀 참여, ‘동포사회 화합’ 이뤄내 달라스 한인 축구협회(회장 정태조)가 달라스 한국 여성회(회장 강석란)와 합심해 동포사회 화합을 이끌어내고 문화센터 건립기금을 모금하는 큰 일을 이뤄내 귀감이 되...
눈벗꽃
2014.05.16 조회 6661
문화센터 건립추진위원회 본격 가동 52명의 ‘범 동포사회적’ 인사들로 구성 … 문화센터 건립, 본 궤도에 진입 DATE 14-04-25 10:37 글쓴이 : 토부장조회 : 189 문화센터 건립추진위원회 본격 가동 52명의 ‘범 동포사회적’ 인사들로 구성 … 문화센터 건립, 본 궤도에 진입 달라스 한인 문화센터 건립추진위원회가 드디어 구성됐다. 총 52명으로 구성된 건립추진위원회는 달라스 한인 동포사회 각계각층을 대표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인사들로 구성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건립추진위원회 위원장은 예견됐던 대로...
눈벗꽃
2014.05.16 조회 6300
"지금까지 달라스에서 이렇게 큰 축제는 없었다." "피부색이 다른 이민족들이 한인 잔치에서 화합하는 모습에 감동받았다." "한국인이라는 점이 자랑스럽다." 지난달 28일(토) 캐롤튼 뉴송교회서 열린 코리안 페스티벌에 참석한 사람들의 반응이다. 달라스 한인 여성회(회장 강석란)을 비롯해서 모든 한인단체들이 연합해서 준비한 코리안 페스티벌은 달라스 최대 한인축제라 명명될 정도로 획기적이었다.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행사장에는 주차할 자리가 없어 멀찌감치 차를 대고 들어가야 할 정도로 많은 인파들이 몰려왔다. 행사가 진...
눈벗꽃
2014.07.31 조회 6602
지난 28일 캐롤튼 뉴송교회서 열린 한인 축제 ‘코리안 페스티벌’ 현장 한가운데서는 흥겨운 축제에 의미를 더해주는 또 하나의 행사가 진행되었다. 한국서 입양된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며 격려하는 자리였다. 이미 축제 한 달 전부터 입양아 에세이 공모전을 벌인결과 총 13명의 우수작을 선발했다. 에세이의 주제는 ▲남북통일 ▲세월호 참사 ▲한국의 장래 ▲한국의 영웅 등이었는데, 이 중 최종 우수상 5명에게 각각 1천달러씩 장학금을 전달했고, 나머지 학생들에게 각각 500달러씩 상금을 수여했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는 안영호...
눈벗꽃
2014.07.31 조회 8033
지난 주말에 열린 코리안 페스티벌 행사장에는 육군(U.S.ARMY) 홍보 부스가 마련되었다. 육군에 대한 정보와 지원방법을 설명해주는 백인과 흑인 모병관들 사이에서 한인상담과 통역을 도와주는 한인 여성이 눈에 띄었는데, 바로 오는 9월 입대하는 예비군 김선아씨였다. ‘예비군’이라는 말이 생소해서 물어보니 의외로 매우 좋은 조건에서 복무할 수 있는 일이었다. 미국에 정착하고 싶어도 시민권이 없어 망설이던 한인들, 학업을 마치고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 유학생들에게 절실한 프로그램인 매브니 예비군 선발에 대해 김선아씨로부...
눈벗꽃
2014.07.31 조회 11355
오는 9월20일 (토요일) 텍사스 주립대학 달라스 캠퍼스( Univ. of Texas at Dallas) 에서(TI Auditorium) KOWIN (세계 한민족 네트워크) 주최로 리더쉽 컨퍼런스가 열립니다. 미주류사회의 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한인들을 통하여 성공의 의미와 리더로서의 역할에 대해 함께 생각해보고 컨퍼런스를 통해 미래를 이끌어 나갈 차세대여성리더의 발굴, 양성과 함께 멘토링, 네트워크를 통하여 정보교환및 사회활동 영역확장의 기회를 제공하는 장이 될 것입니다. 관심있는분이나 특히 젊은세대 (12 학년이상 - 의 남 녀)의 참여를 권합니다 10...
눈벗꽃
2014.09.01 조회 4457
○ ‥ 건립추진위 이사회 및 임원회의서 크라운플라자 150만 달러 매입 ‘승인’ … 11월 6일 ‘클로징’ ○ ‥ 3 에이커 부지, 총 건평 4만 6,000 평방피트 … 2만 평방피트 문화센터 사용, 나머지 공간 임대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건립추진위원회가 지난 16일(화) 기자회견을 열고 크라운플라자를 문화센터 건물로 최종 선정, 매매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달라스한인회 사무실에서 열린 이날 기자회견에는 문화센터 건립추진위원회 안영호∙정창수 공동위원장을 비롯, 강민구 부위원장, 강영기 이사, 최승호 이사 등이 참석했다. 조희웅 ...
눈벗꽃
2014.09.21 조회 5263
정렬

검색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