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회 소식

달라스 여성회 관련 뉴스 정보 모음입니다.

여성 아카데미, 두 달만에 ‘회원수 2배’ 껑충 - inewsnet

여성회2018.06.14 23:56조회 수 885댓글 0

 

달라스_여성회_여성아카데미_03.jpg

수요일마다 진행되는 여성 아카데미 수강생이 개설 두 달만에 2배로 훌쩍 뛰었다. 

 

 

여성 아카데미, 두 달만에 ‘회원수 2배’ 껑충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라인댄스·스마트폰·천아트 등 7개 강의 ... 한달 30불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매주 수요일,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이 ‘여성’들의 발걸음으로 분주하다.

 

수요일마다 수업이 진행되는 달라스 한국여성회(회장 강석란) 여성아카데미는 지난 4월 4일 첫 수업을 실시했다.

현재 총 수강생은 60여명. 매주 5명씩 늘어나는 기염을 토하더니 불과 두 달만에 30여명이 늘어났다. 첫 수업 수강생 숫자와 비슷하다.

 

달라스_여성회_여성아카데미_02.jpg

첫 수업은 라인댄스와 주얼리 만들기로 시작한다. 사진은 라인댄스 수업 모습.

 

 

수요일 10시 첫 수업은 <라인댄스>와 <주얼리> 수업으로 시작한다.

<라인댄스> 박길자 강사의 꼼꼼한 설명과 따라하기 쉬운 움직임에 쉽게 적응한 회원들은 이내 경쾌한 음악과 어우러지며 건강 삼매경에 빠진다.

박영경 강사와 함께 하는 <주얼리> 수업은 아기자기한 장신구를 스스로 만드는 재미와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달라스_여성회_여성아카데미_04.jpg

수강생들은 스마트폰을 십분 활용하는 방법을 배우면서 새로운 세계를 만끽하고 있다.

 

 

첫수업에서 충전된 활력은 <스마트폰 및 컴퓨터 기초>와 <천연화장품> 강의로 이어지며 뜨거워진다.

 

앤드류 김 강사가 진행하는 <스마트폰 및 컴퓨터 기초> 강의는 지금껏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도 깊이있게 다루지 못했던 이들에게 신세계를 선사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최정화 강사의 <천연화장품>은 깨끗하고 안전한 재료로 유해성없는 천연 화장품을 만드는 재미에 흠뻑 빠진다.

 

무료로 제공된 점심식사 후 오후 1시부터는 영 박 강사의 <노래교실>이 쌓인 스트레스와 묵혀둔 활기를 되찾는 활력소 역할을 한다.

 

여성회_아카데미-2.jpg

여성회_아카데미-4.jpg

<천아트> 수업 장면.

 

 

오후 2시부터는 <천아트>와 <스트레칭 및 요가> 수업이 진행된다.

강석란 회장이 직접 강의하는 <천아트>는 유화물감을 사용해 흰 천에 직접 꽃을 그려 넣는다. 미술실력과 상관없이 쉽게 배울 수 있을 뿐더러 부담없이 자신만의 작품을 만들 수 있는 게 가장 큰 매력이다.

 

여성회_아카데미-1.jpg

지치고 뭉친 심신을 풀어주는 스트레칭 수업 장면.


 

민현영 강사의 <국민체조> 이후 메리 추 강사의 <요가>로 하루 피로를 푸는 <스트레칭 및 요가> 강의 또한 지친 일상의 무게를 내려놓는 여성들의 참여로 열기가 뜨겁다.

 

지난 4월, 회원혜택 강화의 일환으로 신설된 달라스 한국여성회 여성아카데미는 지역 여성들에게 취미생활의 장을 제공하고 삶의 활력을 더하기 위해 마련됐다.

 

수업은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달라스한인문화센터 아트홀에서 진행된다. 참가비는 점심식사비를 포함해 매달 30달러.

달라스 한국 여성회에 등록을 하거나 기존 여성회원들은 전액 무료다. 취미활동에 관심있는 한인 여성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달라스 한국여성회 여성 아카데미에 관한 문의는 214-334-7458로 하면 된다.

  • 0
  • 0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검색

강석란 회장과 힘찬 새출발 달라스 부녀회가 달라스한국여성회(이하 여성회)로 이름을 바꾸고 더욱 활발한 활동을 하기 위해 박차를 가했다. 2014년부터 10대 회장을 맡아 여성회를 이끌어 가게 될 강석란 씨를 주축으로 여러 임원진들과 회원들이 힘을 모아 발전하는 여성회로 만들기 위해 결의를 다진 것. 사실 여성회는 지난 18년전 달라스 한인 여성들의 권익신장과 회원들의 순수한 봉사활동을 목적으로 출발했다. 요즘처럼 인터넷이 발달하거나 교회들의 성장이 활성화 되기 전에 이민왔던 1세대들은 바쁜 생활 때문에 사교를 하기가...
admin
2014.01.28 조회 6810
뉴송교회에서 추신수 선수 싸인볼 행사가 열렸습니다한인 꿈나무들을 위한 팬싸인회에 많은 한인들이 모여 추신수 선수를 뜨겁게 환영했다.  싸인회는 약2시간에 걸쳐 진행되었고  6시 까지 300여명의 어린이들만 싸인을 해 주기로 계획이 되어있었는데 약속시간이 넘긴 상황에서도 추신수 선수는 기다린 한인 어린이 들을 위해서 시간을 늘려서 싸인을 해 주었다. 여성회는 300개가 넘는 빵과 푸짐한 떡을 준비해서 간식거리를 나눠주었다 20여명의 여성회 회원들이 검은 정장에 띠를 두르고 1000여명의 교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추...
눈벗꽃
2014.02.08 조회 9688
Andy
2016.11.01 조회 3316
달라스한국여성회 2019 정기총회 개최, 이형천 신임 이사장 선출 제니퍼 안 전 이사장, 건강상 이유로 사임 … 이사회서 이형천 신임 이사장 추대, 정기총회 ‘만장일치’ 인준 지난 9일(토) 열린 달라스한국여성회 2019년 정기총회에서 이형천(앞줄, 왼쪽에서 네 번째) 이사장이 인준을 받았다. 달라스한국여성회(이하 여성회, 회장 이명희) 2019년 정기총회가 지난 9일(토) 오후 5시 달라스한인문화센터 아트홀에서 개최됐다. 이날 정기총회에서 이형천 신임 이사장이 인준을 받았다. 이형천 이사장은 제니퍼 안 전 이...
여성회
2019.02.14 조회 347
“어디든지 찾아가 봉사” 달라스 한국 여성회 이명희 회장 취임 달라스 한국 여성회에 이명희 회장이 취임했다. 이 신임회장은 “그동안 해왔던 데로 어디든지 찾아가 봉사하는 봉사단체로서의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하고 한국문화를 알리는데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달라스 한국 여성회 회장 이,취임식이 지난 8일(토) 수라식당 대연회장에서 열렸다. 비가 오는 토요일 저녁 많은 여성회원들이 운집해 성황을 이룬 가운데 진행된 이날 행사는 사회자인 장현숙 대외 협력분과장의 개회선언으로 시작해 국민의례...
여성회
2018.12.16 조회 505
“소통과 화합” … 제13대 달라스 한국여성회 출범 (왼쪽 사진) 제13대 달라스 한국여성회 임원진 및 이사들이 송년회 참석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오른쪽 사진) 이명희 제13대 달라스 한국여성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달라스 한국여성회(이하 여성회)가 제13대 이명희 회장 체제로 전환했다. 여성회는 지난 8일(토) 오후 5시 수라식당 대연회장에서 ‘2018 송년의 밤’ 및 회장 이·취임식을 열고 제13대 이명희 회장 체제의 출범을 알렸다. 이명희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회원들에게 제13대 여성...
여성회
2018.12.16 조회 547
“무숙자 초대해 베푼 한인사회의 온정, 달라스를 녹이다” 지난 1일(토) 무숙자 초대해 무료 식사 제공한 여성회와 민주평통 … “한인동포들의 많은 참여를” 타운뉴스 By 지호 전 On Dec 7, 2018 무숙자들을 향한 달라스 한인사회의 온정이 ‘유니온 가스펠 미션’(Union Gospel Mission) 무숙자 쉼터와 여성 쉘터에 전해졌다. 달라스 한국여성회(회장 강석란, 이하 여성회)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협의회(회장 유석찬, 이하 민주평통)이 공동으로 주최한 ‘2018 달라스 무숙자 초청 ...
여성회
2018.12.07 조회 649
주부 배움터로 자리매김 … 스마트폰·노래교실 등 알찬 프로그램 최윤주 기자 매주 수요일,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이 ‘여성’들의 발걸음으로 분주하다. 수요일마다 수업이 진행되는 달라스 한국여성회 아카데미는 지난 4월 4일 첫 수업을 실시했다. 현재 총 등록 수강생수는 130여명. 개강 후 매주 5명씩 늘어나는 기염을 토하더니 6개월만에 100여명이 늘어났다. 신설 6개월만에 여성아카데미는 문화와 취미생활에 목마른 여성들의 갈증을 씻어주는 신선한 자극제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 여성아카데미는 ...
여성회
2018.11.02 조회 576
정렬

검색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6다음

CLOSE